달력

072018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드래곤 에이지 오리진을 구매하여 요즘 즐기고 있습니다.

PC 사양이 후달려서 XBOX360으로 샀지요.
첫 화면은 웅장한 음악과 함께 등장합니다.

순수 엘프 쌍검 전사를 만들어보았습니다.

그래픽은 그냥 무난한 수준입니다.

고향 마을을 떠나 왕이 있는 첫 캠프에 도착했습니다.

전쟁준비가 한창이군요.

저를 그레이워든 (조직 같은 개념입니다.)으로 이끌게 해준 사람입니다.

간단한 시험을 통과한 후 그레이 워든이 되기 위해 뭘 먹이는군요.

앞에 한명이 먹었는데 죽어버렸습니다. 그걸 본 다른 한명은 도망가다가 저를 끌어들인 아저씨한테 죽네요.

어쩔 수 없다나... ㅡㅡ;

먹자마자 눙깔 뒤집어지고... 극복하여 그레이 워든이 됩니다.

자 이제 대규모 전투씬이 등장합니다.

인간과 다크스폰과의 전쟁!!!

작전 설명도 하고 뭐 그런거겠죠...

이 양반이 왕입니다. 제법 그럴싸하죠...

드디어 적들이

몰려오기 시작합니다. ㅜㅜ;

인원이 장난이 아니네요. 과연 이길 수 있을려나요...

흡사 반지의 제왕 한장면 같네요. 자!! 다들 전투준비!!!

우워워워워워~~~~

궁수들 제자리로!!!

전투가 시작되고 여기저기서 싸움이 벌어집니다.

인간이 부리는 개? 입니다. 전투에 같이 참여합니다.

돌격 앞으로~~~

이와중에 저는 중요한 탑을 수호하러 갔다가 뒷구멍으로 들어오는 다크스폰과 조우하게 됩니다.

이녀석 쌔보이네요.




뭐 4:1인데다가 여러가지 기술로 공략했습니다.

이놈이 후방지원하게 되어 있는 총사련관 같은 넘입니다.

근데 싸우러 안가네?

결국 숫자에서 밀리고 적들이 꾸역꾸역 들어옵니다.

인간이 밀리기 시작하고...


왕이 분전하지만...

왕을 돕겠다고 간 그레이워든 대장인가?  이 아저씨도 분전하지만...

좀전에 제가 무찌른 괴물 종족인가 이넘한테 왕이 붙잡혀서 살해당합니다.

왕잡았다고 포효하는 괴물!!!

좌절하는 아저씨.... 이 아저씨 아직 살아 있나 모르겟네요.. ㅡ,.ㅡ;

전쟁터에서 반 죽다 살아난 것을 이 아줌니가 살려줍니다. 마녀라는데 정체가 뭘까요...

그레이 워든이 되기 위한 시험에서 잠깐 얼굴을 봤었는데 그 때의 안면으로 구해준 것인가 봅니다.

세계를 구하기 위해 임무를 띄고 여러곳에 연합 동맹을 청하러 길을 떠납니다.

이 와중에 마녀 아줌니 딸이 파티로 들어옵니다.

그리고 요기 보이는 강아지가 괴롭힘 당하길래 구해줬더니 강아지도 파티로...

아이고 이뻐라 말도 잘듣네요.

지금은 이곳보다 좀 많이 진행되어 있는데 게임은 잘만든것 같습니다.

영어 문제가 좀 심각하긴 하네요. 대화집 보랴 게임 화면 보랴...

게다가 대화집이 좀 별룹니다. 번역기 돌린거 같아요.

영어 공부한다고 생각하고 열심히 보고 하는데 모르는 말이 무지 많네요.

언넝 끝을 봐야할텐데 말이죠...

'XBOX360'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드래곤 에이지 오리진  (0) 2010.01.08
기어즈 오브 워2  (0) 2009.01.12
로스트 오디세이  (0) 2008.12.04
NXE 업데이트  (0) 2008.11.20
PS3 레지스탕스2 한글 삭제  (1) 2008.11.12
Dead Fantasy 영상  (0) 2008.04.01
Posted by 알이씨

기어즈 오브 워2

XBOX360 2009.01.12 00:32


자 보이는가 이 엄청난 분위기...
역시 기어즈 오브 워는 그래픽이 멋지다.
TPS 이기 때문에 박진감 넘치는 전투도 즐길 수 있고...


게임을 하는 내내 그래픽에 감탄한다.
그리고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게임을 하지...
xbox360 유저라면 무조건 구입을 추천하고 싶다.

역시나 이번 작품도 대단하다는 말 밖에 나오질 않는군...

윤채 달래가며 틈틈히 하고 있다.
그래서 그런지 윤채가 날 보고 웃는 회수가 좀 줄었다.

이런... -_-;


'XBOX360'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드래곤 에이지 오리진  (0) 2010.01.08
기어즈 오브 워2  (0) 2009.01.12
로스트 오디세이  (0) 2008.12.04
NXE 업데이트  (0) 2008.11.20
PS3 레지스탕스2 한글 삭제  (1) 2008.11.12
Dead Fantasy 영상  (0) 2008.04.01
Posted by 알이씨

로스트 오디세이

XBOX360 2008.12.04 10:45


3달전에 산 로스트 오디세이를 하고 있다.

미스트 워커 스튜디오에서 나온 두번 째 작품.

첫 번째인 블루 드래곤을 모두 클리어 했을 때 그냥 무난한 JPRG라고 생각했다.

초반에는 별루 나중에 가면 갈 수록 조금씩 좋아지는 그런 작품이었는데...

이번 로스트 오디세이는 이래저래 무난하다.

텍스트, 음성 모두 완벽 한글화라 게임 자체에 대한 거부감은 없지만

문제는 왠지 단순하다는 느낌?

불사신이라는 종족(?)이 있고 이 종족들은 다른 일반 캐릭터의 스킬을 링크를 통해 배운다.

문제는 이렇게 배운 스킬을 다 사용하지 못하고 스킬 슬롯이 있어서 장착을 해야 하는 것인데

스킬 슬롯이 턱없이 부족하다는 느낌이 든다.
(뭐 필요한 것들만 장착해서 사용하라는 것이겠지만...)

장착 할 수 있는 장비의 종류도 별로 없는 것이 또 불만이다.

무기, 악세서리, 악세서리2 라고 해야하나?

이런 것에서 본다면 전체적으로 게임 시스템 적인 부분이 부족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미니 게임도 그렇게 많지 않고...
(뭐 후반에 가면 몇가지 생기긴 하지만...)

단점만 말한것 같은데 장점이라고 생각되는 부분을 말해보면

현재 DISC4의 후반을 진행중인데... 블루 드래곤도 그렇고 로스트 오디세이도 그렇고..

레벨 노가다를 할필요는 없다. ( 뭐 그래도 굳이 조금 하면 게임 진행에 도움은 된다)

자잘한 미니퀘스트들이 존재한다. 그런데 별로 하고 싶지 않다.

보상이라던지 진행 상황을 좀더 자세히 알려줬더라면 관리가 될텐데 이건 뭐 관리가 안된다.

뭘 주는지도 모르겠고 ㅡㅡ; 때쟁이 아줌마 아저씨들 상대 하기도 귀찮다.
(말하다보니 단점인가? -_-)

가장 큰 장점은 역시 완벽 한글화... 완벽 한글화 아닌 RPG는 이제 상상도 하기 싫다.

그만큼 이 게임의 한글화 퀄리티는 훌륭하다.

그래픽도 괜찮은 편이다. RPG가 실시간으로 이런 그래픽이 가능해졌다니....




결론으로 이 게임은 한번씩은 해볼만한 JPRG이다. 시스템 적으론 구시대적인 부분이 많고..

JPRG의 향수를 느낄 수 있을 것 같다.

이런 부분들을 사카구치가 의도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현재 일본 JRPG가 고전을 하고 있는데 이런 변화되지 않는 모습들에 대해 게이머들의 만족도가 점점 떨어지는게 아닌지..

스토리텔링 RPG의 문제는 한번 하고 나면 다시 하고 싶은 생각이 없는 들지 않는 것이다.

그렇다고 온라인으로 대전을 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어서 끝을 보고 기어즈 오브 워2로 넘어가야겠다.

게임 하나 끝내는데 3개월 이라니 ㅜㅜ; 유부남에 아빠는 역시나.. OTL

'XBOX360'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드래곤 에이지 오리진  (0) 2010.01.08
기어즈 오브 워2  (0) 2009.01.12
로스트 오디세이  (0) 2008.12.04
NXE 업데이트  (0) 2008.11.20
PS3 레지스탕스2 한글 삭제  (1) 2008.11.12
Dead Fantasy 영상  (0) 2008.04.01
Posted by 알이씨

NXE 업데이트

XBOX360 2008.11.20 01:46


드디어 XBOX360의 대박 업데이트인 NXE 업데이트가 되었다.

가장 좋은건 역시 하드카피이고.. 아바타 꾸미기도 재미가 있다.

즉시 아파타를 꾸며 보았다. 역시나 약간 엽기 캐릭으로~





머리 모양의 색을 잘 고르니 찜질방 양머리가 되었다. ㅎㅎ

하지만 이번 업데이트의 꽃은 하드카피이다.

로스트 오디세이를 진행중인데 하드 카피 이후 로딩 타임이 반으로 줄어 든것 같다.

소음도 줄어들었고... 아마 발열도 줄어들 것 같고...
(다만 문제는 하드 용량.. XBOX360 하드 너무 비싸다.. ㅜㅜ)

점점 완전체(?)가 되어 가는 XBOX360이다.

'XBOX360'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어즈 오브 워2  (0) 2009.01.12
로스트 오디세이  (0) 2008.12.04
NXE 업데이트  (0) 2008.11.20
PS3 레지스탕스2 한글 삭제  (1) 2008.11.12
Dead Fantasy 영상  (0) 2008.04.01
최근 구매한 게임 2종  (1) 2007.07.18
Posted by 알이씨


http://photo.media.daum.net/photogallery/digital/0803_game/view.html?photoid=2902&newsid=20081112083020126&cp=nocut

결국 기사까지 떴다.

난 Xbox360 유저이긴 하지만 PS3의 기사도 자주 보곤 한다.

어떤 게임기이든 국내에 많이 보급되어 콘솔 게이머 유저수가 늘게 되면

정발이라던지 한글화 같은 부분에 제작사가 좀 더 신경을 써주리라 생각하기 때문이다.

이런면에서 닌텐도에게 고맙다고 해야하나?

각설하고 엑박에 기어즈 오브 워가 있다면 플스3에는 레지스탕스가 있었다.

저번주에 한글화 발매한 기어즈 오브 워에 비해 이번 레지스탕스2의 한글 부분 삭제 패치건은 게이머로써 심히 유감이다.

몇달 전부터 한글화 발매라고 광고를 그렇게 해댔는데 이런 결과라니...

한글화의 퀄리티가 그렇게 떨어진다면 발매를 늦추더라도 한글화 해서 발매를 함이 옳다고 생각한다.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서 중간중간 한글화 작업에 소코가 신경을 못쓴 것이라고 생각이 들지 않는다.

내가 개발할 때도 개발하는 프로그램의 중간 테스트 및 연동 테스트.. 이후 지속적인 시뮬레이션을 통해

제품의 퀄리티를 상승시키려고 하는데 소코는 맡겨 놓고 마지막에 한번 확인해봤더니 한글화 퀄리티가 기대이하다

그래서 발매 이후 한글화 부분을 패치로 삭제 하겠다니...

단순히 레지스탕스2의 제품에 대한 실망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소니코리아에 대한 국내 플스3 유저의 불신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많다고 생각한다.

가격 인하 이후 일본에서도 조금식 좋은 반응을 얻고 있고 기어즈 오브 워2를 선두로 연달아 터지는 대작 게임으로

엑박 진영은 연말 홀리데이 시즌에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가능성이 많아졌다.

위는 이미 넘사벽(넘을 수 없는 사차원의 벽)이고...

자 이제 어찌될려나...

'XBOX360' 카테고리의 다른 글

로스트 오디세이  (0) 2008.12.04
NXE 업데이트  (0) 2008.11.20
PS3 레지스탕스2 한글 삭제  (1) 2008.11.12
Dead Fantasy 영상  (0) 2008.04.01
최근 구매한 게임 2종  (1) 2007.07.18
에이스컴뱃6 HD 영상, 감동 그자체!!!  (0) 2007.06.16
Posted by 알이씨

Dead Fantasy 영상

XBOX360 2008.04.01 14:26


이건 예술이라고 밖에 말 못하겠다.

파이널 판타지 여성 캐릭터와 DOA의 여성 캐릭터들이 한판 멋지게 싸운다.

아마추어에 의해 만들어진 영상...

즐겨보시길...

http://www.gametrailers.com/player/usermovies/115884.html


http://www.gametrailers.com/player/usermovies/193489.html


'XBOX360' 카테고리의 다른 글

NXE 업데이트  (0) 2008.11.20
PS3 레지스탕스2 한글 삭제  (1) 2008.11.12
Dead Fantasy 영상  (0) 2008.04.01
최근 구매한 게임 2종  (1) 2007.07.18
에이스컴뱃6 HD 영상, 감동 그자체!!!  (0) 2007.06.16
아머드코어4에서 내가 가지고 노는 메카닉  (1) 2007.05.27
Posted by 알이씨


제 1 탄, 기타 히어로2

대만 출장 갔을 때 구매를 해놓고 귀국한다음 해보았는데 이넘 물건이다.

예전에 기타를 조금 쳐본게 도움이 되는건지 안되는건지는 모르겠으나

하드 이전 난이도에서 어라 내가 아직도 쓸만하구만.. 하다가

하드로 해보고 좌절감을 맛보았다. -_- 물론 몇곡은 통과를 하는데

Jordan 이넘.... 대박이다. 도저히 할 수 없게 만들어놓은 듯한 ....

와이프도 곧잘 하는거보니 잘샀다는 생각도 들고.... 일단 계속 조금씩 해보는 중


제 2 탄, 블루 드래곤

한글판 나오면 해봐야지 했던 블루드래곤인데 중고로 사서 해보고 있다.

복잡하지도 않고 심플한 스토리와 게임 플레이가 플레이 하는데는 쾌적하다.

내가 하는 거 보고 와이프도 자기도 해볼거라고 하더니 곧잘 한다.

난이도도 낮은편이고... 총 3장 분량인데 아직 1장 진행 중. 2장 후반부터 잼있어진다는데

그래픽은 상당한 수준인거 같고.. 앞으로 이 두 게임에 대해 할 이야기가 많아질듯...
Posted by 알이씨




HD 동영상 보기


이넘 필구다.. 대단하다. ㅜㅜ;;
Posted by 알이씨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카로 화면을 찍었는데 영 이상하다. 뭔가 방법이 있을터인데;;

좀더 멋있게 만들 수 있을텐데.. 어쩃거나 이넘으로 모든 미션을 마무리 했다.

이제 전세계 넥스트들을 만나러 가야할듯...
Posted by 알이씨



<출처 : http://www.armoredcore.net/ac4/download/index.html >

감동이다.

3월 22일 무조건 구입이다.

이런 게임이 나오다니..... 아머드 코어4!!!!
Posted by 알이씨

티스토리 툴바